무용극 <로미오와줄리엣> 공연을 성황리에 마쳤습니다.

폴란드 카로댄스시어터와 서울댄스컴퍼니가 공동으로 제작한 무용극 <로미오와줄리엣> 내한공연이 서울 마포아트센터에서 11월 15일과 16일 공연을 시작으로 평일 11월 20일과 21일 양이틀에 걸쳐 안성맞춤아트홀 대극장 무대에 올라 많은 관객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성공적으로 마쳤습니다.

그리고 바로 이어서 정읍시 예술회관에서 23일 공연을 마지막으로 올해 일정을 성황리에 마쳤습니다. 관객들의 뜨거운 환호와 박수를 받으며 무용극의 가능성과 잠재력을 확인할 수 있었던 계기가 되었습니다.  

공연장을 찾은 무용,연극,뮤지컬 관련 종사자들은 “현대 무용극은 난해하고 지루하다”라는 선입관을 깨는 작품이었으며, 스토리와 음악의 친근함과 새로운 표현법으로 관객들을 충분히 만족시킬 수 있는 공연 콘텐츠로 자리매김을 할 수 있으리라는 말과 함께 격려를 아끼지 않았습니다.  관객들의 반응과 호응이 좋아서 차기작에 대한 기대가 높아지고 있습니다. 이와같은 분위기속에서 안성맞춤아트홀은 차기작인 <카르멘>을 공동 추진을 할 계획입니다.

특히 전라북도 정읍시에서의 공연은 특별한 의미가있었습니다.
지역특성상 공연장을 찾은 관객들중에는 꽤많은 분들이 어르신들이 공연장을 찾아주셨습니다. 로미오와줄리엣의 비극적인 장면에서 눈물을 흘리기도했습니다.

또한 이번 공연을 통해서 큰 성과라 한다면. 무용극 춘향전의 해외 진출 발판을 마련했습니다. 춘향전은 전북의 고유스토리이며 로미오와줄리엣와 유사한 스토리 구성을 갖고 있어 해외 관객들에게 친근하게 다가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습니다. 이번 로미오와줄리엣의 전북 정읍에서 공연을 계기로 무용극 춘향전의 해외 진출을 추진하기로했습니다.

무용극<로미오와줄리엣> 폴란드 개막공연을 성황리에 마쳤습니다. 전석 매진

CSK오페라홀 (1천200석)에 관중들이 거의 만석을 될 정도로 뜨거운 관심과 호응을 보내주었다.

무용극<로미오와줄리엣> 폴란드 개막공연을 성황리에 마쳤습니다.
서울댄스컴퍼니(한국)와 카로댄스시에터(폴란드)가 한국과 폴란드 수교기념 30주년을 기념하여 공동으로 협업제작 한 윌리엄 셰익스피어 (William Shakespeare)의 시대를 초월한 사랑의 이야기 <로미오와 줄리엣>개막 공연이 폴란드 현지 관중들의 뜨거운 관심과 호응속에서 루블린시 CSK오페라홀 성황리에 개막되었습니다.

Iwona Orzełowska는 안무와 연출을 담당하였습니다.
예술감독 Iwona Maria Orzełowska는 폴란드 문화 공로 메달 수상, 폴란드 문화 진흥을 위한 특별한 공로로 Masovian Voivodeship 상 등 다양한 폴란드 문화관련 상을 수상했습니다.

작품으로는 로미오와 줄리엣, 카르멘, 베스트 오브 브로드웨이, 호두까기 인형, 엄지 공주, The Little Match Girl, 크리스마스 캐롤, 피노키오, 신데렐라 외 다수의 대중적인 무용극뿐만 아니라 뮤지컬 등 깊이 있고 예술성이 높은 작품도 매년 발표하고 있습니다.

10월 폴란드에서의 서너차례 공연 추가 공연 이후 11월부터 한국 무대가 이어집니다. 한국 공연은 2019년 11월15일과 16일 마포아트센터, 11월20일과 21일 안성맞춤아트홀, 11월23일 정읍사예술화관 무대에서 한국 관객을 만날 예정입니다.

한국공연 인터파크티켓 예매
http://mticket.interpark.com/Goods/GoodsInfo/info?GoodsCode=19012326&app_tapbar_state=fix

제작: 까로댄스시에터 + 서울댄스컴퍼니
안무: Iwona Maria Orzełowska
주연: Natalia Jóżwiak / Sebastian Piotrowicz

한국공연예매: www.seouldanecompany.com

폴란드 대통령과 Grzegorz Orzełowski 루블린아트센터 대표, 서울댄스컴퍼니와 협력생태계 구축

폴란드 안드레이 두다 (Andrzej Duda) 대통령과 Grzegorz Orzełowski 루블린아트센터 대표.

“폴란드 안드레이 두다 (Andrzej Duda) 대통령과 Grzegorz Orzełowski 루블린아트센터 대표”
Grzegorz Orzełowski 대표는 서울댄스컴퍼니를 통해 한국과의 공연예술분야 교류를 적극 후원하고있다. 그는 Siedlce Theatre Stage에서 문화 예술 센터의 부국장겸 연기감독을 역임, Siedlce 시장 내각의 책임자로 근무한 후 Siedlce City Development Agency의 관리위원회 회장, 폴란드 무용협회 부회장, 폴란드 국립무용단 대표를 역임했다. 최근에 그는 루블린  CSK(Centre for the Meeting of Cultures in Lublin)  아트센터 대표, Chełm Water Park의 회장을 맡고 있다.

폴란드 대통령, 총리, 하원과 상원의원들 루블린 아트센터 방문
폴란드 대통령, 총리, 하원과 상원의원들 루블린 아트센터 방문

Grzegorz Orzełowski 대표는 서울댄스컴퍼니와 양국의 공연예술 발전에 있어서 서로를 지원하기 위한 MOU(양해각서)를 체결하고 지난 2014년부터 지금까지 꾸준히 공연예술분야 교류를 해오고 있다.
파트너십은 무용수들의 예술적, 문화적 기술을 향상시키기 위해 국제 교류의 상호 협력과 조직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Grzegorz Orzełowski 루블린아트센터 대표와 서울댄스컴퍼니 이재영 대표

양 단체는 파트너쉽을 통해

  • 양국의 독창성과 예술적 향상을 향상시키기 위해서 노력한다.
  • 두 단체간의 공연예술문화를 정기적으로 홍보한다.
  • 양국 학생들의 춤 교육에 대한 상호 협력을 확립한다.
  • 양국의 일반적인 문화와 예술에 대한 상호 관심을 장려한다.
  • 한국과 폴란드에서 예술 워크숍을 위한 상호 조직을 수립한다.
  • 양국에서 공통적인 무용 안무 창작을 위해 협력과 제작을 한다.
  • 학생들의 무용학교 지원을 돕고 해외 무용시장에서 커리어를 시작하도록 돕는다.

특히 올해는 한국과 폴란드 수교 30주년을 맞이하는 해로 주한폴란드대사관의(Piotr Ostaszewsk 대사님) 적극적인 지지와 후원으로 한국과 폴란드 무용수가 공동으로 참여하는 무용극 <로미오와 줄리엣>을 마포문화재단, 안성문화재단, 정읍시 등 국내 지자체문화재단과 협력하여 폴란드와 한국의 무대에 올린다.

Krzysztof Pastor (Polish National Ballet Director, 폴란드 국립발레단 단장), 폴란드국립발레단 유일한 한국 무용수인 정재은양과 함께
Krzysztof Pastor (Polish National Ballet Director, 폴란드 국립발레단 단장) , ALEKSANDRA KULA( 폴란드 국립발레단 및 오페라 국제업무 담당)과 함께

Krzysztof Pastor (Polish National Ballet Director, 폴란드 국립발레단 단장) 단장님 초청으로 폴란드국립발레단 방문,상호 교류에대한 만남을 갖고 앞으로 양국한국 무용의 폴란드 진출에 대해서 적극적인 후원을 약속했다.
Pastor 단장은 폴란드국립발레단을 이끌고있으며 세계적으로 명성이 있는 안무가이자 감독이다. 그는 카로댄스시어터의 후원자이기도 하다.

폴란드 공연은 CSK(루블린 오페라홀)에서 2019년 9월29 일에서 30일까지 그리고 Chełm(헤움)의 CHDK에서 2019년10월 4일 에서 6일까지 무대에 오릅니다.
공연 : 2019년 9월29일 / 30일  19시
극장: CSK(Centre for the Meeting of Cultures in Lublin) 오페라 홀-  1000 명을 수용 할 수있는 전문 오페라 홀이며, 국제회의 및 심포지엄, 세계 각국의 유명 헤드라이너 및 프로젝트와 음악 콘서트, 국제 오페라 등 다양한 행사를 주최 할 수있는 시설을 갖추고 있다.

​한국 공연은 2019년 11월15일과 16일 마포아트센터, 11월20일과 21일 안성맞춤아트홀, 11월23일 정읍사예술화관 무대에서 한국 관객을 만날 예정입니다.

한국공연 인터파크티켓 예매
http://mticket.interpark.com/Goods/GoodsInfo/info?GoodsCode=19012326&app_tapbar_state=fix

<서울댄스컴퍼니 기획> ‘세계민속무용축제’가 국내유일한 국악축제인 ‘영동 난계국악축제’와 함께 오는 10월4일부터 6일까지 충북영동군에서 열립니다.

<서울댄스컴퍼니 기획>
‘세계민속무용축제’가 국내유일한 국악축제인 ‘영동 난계국악축제’와 함께 오는 10월4일부터 6일까지 충북영동군에서 열립니다.  ‘제52회 영동난계국악축제’와 ‘제10회 대한민국와인축제’ 그리고
‘제3회 난계전국무용대회’, ‘영동세계민속무용축제’가 10월3일부터 6일까지 충북 영동군에서 열립니다.

Yeongdong World Folklore Festival will be held from October 4th to October 6th.
– Workshops, Competition, Performance

October 4(Fri) ~ 6(Sun). 2019 Yeongdong Cultural Center

  • Fri. 4 Oct. 2019 (10월 4일)
    // Musical Instrument Performance Experience Korean Music Meditation Therapy World Folklore Performance
    // 악기 연주 경험, 한국 음악, 명상 요법,  세계 민속 공연
  • Sat. 5 – Sun. 6 Oct. 2019 (10월 5일~ 6일):
    // Folklore Contest : Children, Junior, Adult (solo / duo / group) / Folklore performance
    // 민속무용(한국무용,외국민속무용) 경연 대회 : 어린이, 주니어, 성인 (솔로 / 듀오 / 그룹) 경연
    // 민속 공연(한국무용, 외국 민속무용)

Q&A : 070-7720-0026 / idowdc@gmail.com

During the Yeongdong ‘Nangye Traditional Music Festival’, ‘Yeongdong World Folk Dance Festival’ will be held from October 4th to 6th.
Nangye Traditional Music Festival: 
Drum-striking ceremony, Nangye Street Parade, Eoga Haengyeol (royal parade), royal ancestral rites, worship ceremony, permanent performance, hands-on program

Various exhibitions and experience programs centered on traditional Korean music, the Yeongdong Nangye Traditional Music Festival offers various events including Eoga Parade, Jongmyojerye Ritual, and other traditional music performances, local food, making and playing traditional musical instrument in order to offer the chance at connecting through gugak (traditional Korean music). Also, Yeongdong Wine Festival is held at the same time.

Sponsors :
Yeongdong City, Yeongdong Festival Tourism Foundation, @ 충청북도 영동군 영동읍

ROMEO I JULIA 폴란드공연 개막 : 윌리엄 셰익스피어 (William Shakespeare)의 시대를 초월한 사랑의 이야기 <로미오와 줄리엣>이 무용극으로 무대에 오릅니다.

세르게이 프로코피예프 (Sergei Prokofiev)의 음악과 함께 수준높은 캐스팅 함께 윌리엄 셰익스피어 (William Shakespeare)의 시대를 초월한 사랑의 이야기 <로미오와 줄리엣>이  무용극으로 무대에 오릅니다.
Caro Dance Dance와 서울댄스컴퍼니가 협력하여 폴란드-한국 외교 관계를 수립 한 30 주년을 기념하여 진행되었습니다.

CARO Dance의 제작자 인 Iwona Orzełowska는 안무와 연출을 담당합니다.
주인공 역할은  Natalia Jóźwiak과 Sebastian Piotrowicz가  CSK 오페라 홀에서 19 명의 다른 무용수들이 무대에 오릅니다.   그들은 프로코피예프의 클래식 음악과 엄선 된 현대 음악에 대한 안무를 공연 할 것입니다.

줄리엣 역을 맡은 Natalia Jóźwiak은 바르샤바의 그랜드극장 무대에서 첫 발을 내딛었습니다. 그녀는 파리의 ACTS 안무 대학을 졸업하고 이스라엘의 Kibbutz Ga’Aton Workshop의 교환에 참여했으며 2015 년 국제 프로젝트 Kibbutz Contemporary Dance Company MASA에도 참여했습니다. 2017 년 오스트리아에서 무브먼트 디렉터 훈련을 마쳤습니다.그녀는 TV 제작물 “별과의 춤”, “Got Talent”, “멜로디 란 무엇인가?”라는 작품으로 참여하여 폴란드에 잘 알려져 있습니다. 현재 Natalia는 Caro Dance Theater의 댄서이자 Podlasie Opera, Philharmonic과 바르샤바 오페라(Warsaw Opera)의 소속 댄서이자 안무가입니다.

로미오 역을 맡은 Sebastian Piotrowicz는 바르샤바의 체육 아카데미와 로테르담의 예술 대학 CODARTS를 졸업했습니다. 그는 폴란드와 해외 여러 시에터에서의 작품에 참여한 경력을 갖고 있습니다. 그는 텔레비전 프로그램으로 잘 알려진 Got Talent, You Can Dance 프로그램의 결선 진출자이기도 합니다.

그는 Regina van Berkel, Stephen Shopshire, Amancio Gonzalez 및 Jone San Martin (Forsythe Company), Nanine Linning, Thierry Verger, Travis Pain, Genevieve Dorion-Coupal과 같은 안무가들과 함께 많은 작품 기회를 가졌습니다. “The Room”과 “What if”공연의 안무가이자 감독이며 현재 그는 Caro Dance Theater, Podlasie Opera 및 Philharmonic 및 Warsaw Chamber Opera와 협력하고 있습니다.

또한 한국에서 캐스팅된 박시우(중앙대 한국무용전공, 동대학원 재학중), 홍지우((중앙대 한국무용전공, 동대학원 재학중)이 지난 3개월간 현지 트레이닝을 통해서 폴란드 무대에서 오르게 됩니다.

폴란드에서 세번째로 큰 아트센터로 독특한 건물외관과 구조로 세계적으로 명성이 있는
CSK(Centre for the Meeting of Cultures in Lublin)
좀더 알아보려면 클릭하세요.
https://blog.naver.com/jaele2000/221620243700
CSK(Centre for the Meeting of Cultures in Lublin) 오페라홀
1000 명을 수용 할 수있는 전문 오페라홀이다.

폴란드공연은 CSK(루블린 오페라홀)에서 2019년 9월29 일에서 30일까지 그리고 Chełm(헤움)의 CHDK에서 2019년10월 4일 에서 6일까지 무대에 오릅니다.

공연 : 2019년 9월29일 / 30일  19시
극장: CSK(Centre for the Meeting of Cultures in Lublin) 오페라 홀-  1000 명을 수용 할 수있는 전문 오페라 홀이며, 현대 회의 및 심포지엄, 세계 각국의 유명 헤드라이너 및 프로젝트와 음악 콘서트, 국제 오페라 등 다양한 행사를 주최 할 수있는 시설을 갖추고 있습니다.

폴란드 공연 티켓은 CSK 매표소 및 https://bilety.spotkaniakultur.com에서 온라인으로 이용할 수 있습니다.

​한국 공연은 2019년 11월15일과 16일 마포아트센터, 11월20일과 21일 안성맞춤아트홀, 11월23일 정읍사예술화관 무대에서 한국 관객을 만날 예정입니다.

한국공연 인터파크티켓 예매
http://mticket.interpark.com/Goods/GoodsInfo/info?GoodsCode=19012326&app_tapbar_state=fix

폴란드 ‘까로댄스시어터’의 2019년 기획공연 <로미오와 줄리엣>이 한국 관객을 찾아옵니다.

셰익스피어의 고전 명작에 현대적 감성을 얹다
– 폴란드와 한국의 외교수립 30주년을 기념하여 폴란드 Siedlce 시립문화재단 소속
‘까로댄스시어터’의 2019년 기획공연 <로미오와 줄리엣>이 11월 한국 관객을 찾아옵니다.
현대적인 접근과 표현방식으로 유럽을 비롯한 세계 무대에서 주목받고 있는
예술감독 겸 안무가인 Iwona Maria Orzelowska의 감각적인 해석,
최고수준을 자랑하는 까로댄스시어터의 수석 무용수들이 펼치는 새로운 셰익스피어!
불멸의 명작 <로미오와 줄리엣>이 환상적인 현대무용으로 다시 태어납니다.


2019년 9월29일과 30일 폴란드 CSK(Centre for the Meeting of Cultures in Lublin)
오페라 홀에서 <로미오와 줄리엣>이 개막공연을 합니다.
CSK오페라홀은 1,000 명을 수용 할 수있는 전문 오페라 홀이며, 현대 회의 및 심포지엄,
세계 각국의 유명 음악 콘서트, 국제 오페라 등 다양한 행사를 주최 할 수있는 시설을 갖추고 있습니다.
티켓은 CSK 매표소 및 https://bilety.spotkaniakultur.com에서 온라인으로 이용할 수 있습니다.
http://www.spotkaniakultur.com/pl/romeoijulia

폴란드에서의 공연은 CSK(루블린 오페라홀)에서 2019년 9월29일과 30일 그리고 Chełm(헤움)의 CHDK에서 2019년10월 4일에서 6일까지 무대에 오릅니다.

​한국 공연은 마포아트센터(11월15일과 16일,안성맞춤아트홀(11월 20일과 21일),정읍사예술화관(11월23일) 무대에서 한국 관객을 만날 예정입니다.

인터파크티켓 예매
http://mticket.interpark.com/Goods/GoodsInfo/info?GoodsCode=19012326&app_tapbar_state=fix

서울댄스컴퍼니와 폴란드 CARO DANCE COMPANY가 공동협력으로 제작하고있는 “ROMEO AND JULIET”프로젝트 캠프가 폴란드 열리고있습니다

서울댄스컴퍼니와 폴란드 CARO DANCE COMPANY가 공동협력으로 제작하고있는 “ROMEO AND JULIET”프로젝트에 대한 보완 오디션 및 제작자 및 출연진 캠프가 8월14일부터 21일까지 폴란드 루블린(Lublin) 아트센터와 헤움(Chełm)아트센터에서 열리고있습니다.

서울댄스컴퍼니와 폴란드 CARO DANCE COMPANY가 공동협력으로 제작하고있는 “ROMEO AND JULIET”프로젝트에 대한 보완 오디션 및 제작자 및 출연진 캠프가 8월14일부터 21일까지 폴란드 루블린(Lublin) 아트센터와 헤움(Chełm)아트센터에서 열리고있습니다.

오디션은 1 단계 – 클래식 댄스 레슨 및 재즈 댄스 레슨, 2 단계-개인 오디션으로 진행됩니다. 오디션은 발레, 현대무용수, 재즈 무용수 21-30세와 젊은 댄서(16-20 세)로 나눠 선발하고있습니다.

– 2019년 8월 14일 /루블린아트센터의 발레홀
– 2019년 8월16일 / 헤움아트센터.

춤과 연기분야 신청자는 윌리엄 셰익스피어 (William Shakespeare)의 드라마 “로미오와 줄리엣 (Romeo and Juliet)”과 2분짜리 독 창작의 안무를 준비해야합니다. ​

캐스팅된 무용수들은 트레이닝 캠프에 참가해야합니다. 8월18-24일에 Chełm(헤움)문화센터에서 열립니다.

​로미오와 줄리엣은 CSK(루블린 오페라홀)에서 2019년 9월29 일에서 30일까지 그리고 Chełm(헤움)의 CHDK에서 2019년10월 4일 에서 6일까지 무대에 오릅니다.

​그리고 한국 공연은 2019년 11월15~23일까지 마포아트센터,안성맞춤아트홀,정읍사예술화관 무대에서 한국 관객을 만날 예정입니다.

폴란드 국립 발레단 탐방. Teatr Wielki-Polish National Opera & Ballet

Krzysztof Pastor (폴란드 그단스크에서 1956 년 12 월 17 일 출생)는 폴란드 무용가, 안무가 및 발레 감독이다. 2003 년부터 2017 년까지 암스테르담에서 네덜란드 내셔널 발레 (National National Ballet)의 상주 안무가였으며 2009 년부터 바르샤바에서 열린 폴란드 국립 오페라 (Trtr Wielki)의 폴란드 국립 발레단 (National National Ballet) 감독을 맡고있으며 2011 년부터 동시에 빌니우스의 리투아니아 국립 오페라와 발레 극장의 발레 예술 감독을 역임하고있다.
<사진은 Krzysztof Pastor,Polish National Baller Director, 폴란드 국립발레단 단장님과 발레 무용수로 활동하고있는 정재은 무용수와 함께..>

폴란드 국립 발레단은 폴란드에서 가장 크고 중요한 발레단입니다. 그 역사는 17세기까지 거슬러 올라가는 폴란드 발레 문화 유산을 계속 유지하고 있습니다.근대에는 2009 년까지 Wielki Teatr-Polish National Opera의 발레로 알려졌습니다. 

현대는 2009 년까지 Teatr Wielki-Polish National Opera의 발레로 알려졌습니다. 그해에 발레는 극장의 조례에 반영된 예술적 자율성을 얻어 폴란드 국립 발레단이 시작되었다. 그때부터 안무가이며 예술감독인 폴란드출신 Krzysztof Pastor 감독이 발레단을 이끌고있다.

1825 년에서 1833 년에 건설 된 Teatr Wielki (Grand Theatre)는 폴란드에서 오페라와 발레의 예술 중심지가되었습니다.최초의 Teatr Wielki는 1939 년 바르샤바 포위 공격에서 거의 완전히 파괴되었습니다. 결국 새로운 시설 (오페라 Narodowa [National Opera]라고도 함)에서 재건축 및 확대되었습니다.

몇 세기에 걸친 전통을 이어가고있는이 새로운 극장은 1965 년에 문을 열었습니다.오페라와 발레를위한 회사와 학교가 있었으며 무대는 공유되었습니다. 이 무용단은 나중에 폴란드 국립 발레단이되었으며,이 발레단은 Teatr Wielki에서 계속 연습하고 공연합니다.

폴란드 발레스쿨(국립) -전 폴란드국립발레단 수석무용수였으며
현재는 폴란드 국립발레스쿨과 까로댄스시에터(Caron Dance Theater)에서 발레 지도를 담당하고 Edurad Bablidz 선생님의 안내로 폴란드의 대표 ‘바르샤바 발레스쿨’을 탐방을해봅니다.
오디션을 통해서 한해 26명만 선발, 입학이 가능하다고 합니다.